뜯어진 치마, 바지 옆선 바느질 하기, 옷수선

뜯어진 치마, 바지 옆선 바느질 하기, 옷수선

 

바지 혹은 치마 옆선이 일부분 뜯어지는 건 흔한 일이에요.

 

이런 곳의 바느질은 아주아주 간단하구요.

 

중요한건 튼튼한건 기본, 겉에서 봤을때 꿰맨 티가 나지 않아야 한다는거~

 

딱 한가지만 조심하면 완벽하게 바느질할 수 있어요.

 

 

아이의 교복 바지 옆선이 뜯어졌어요.

 

우선 바지를 뒤집어요.

 

 

풀어져 늘어진 실은 가위로 잘라 정리해요.

 

마주보고 꿰매야 할 부분의 접힌 두 부분, 즉 검게 표시된 ∨∧ 두 곳이 정확하게 맞도록 잡아요.

 

이걸 잘해야 바느질한 티가 나지 않아요.

 

 

딱 맞춰 잡았지요?

 

 

튼튼하게 박음질로 꿰매기 시작.

 

옷 꼬매기

 

검은선은 실제로 바지가 뜯어진 곳이고 빨간선은 바느질 해야하는 길이에요.

 

뜯어진 곳 보다 넉넉히 길게 꿰매야 양 옆이 다시 뜯어지는 걸 막을 수 있어요.

 

옷 꿰매기

 

바늘을 앞서 꿰맨 곳에 다시 찔러 넣어

 

 

 

실 나온 곳 보다 약간 앞으로 빼고 다시 마지막 꿰맨 곳에 바늘 넣어 약간 앞으로 빼면서 꿰매는 박음질.

 

실을 너무 세게 잡아당기면 옷이 울어요.

 

손바느질, 박음질

 

 

마지막 마무리도 튼튼하게~

 

 

 

앞 뒤가 꼭 맞았습니다.

 

옷수선 하기

 

바느질한 곳이 어디게~~~요?

히힛~ 약간 티가 나나요? ㅎ

 

더욱 완벽히 하려면 다리미로 이 상태에서 한번 눌러주면 됩니다.

 

뜯어진 치마, 바지 옆선 바느질 하기

 

손재주 없어도 가능한 목도리 뜨는방법

댓글(0)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