관리 메뉴

부지깽이와 윤씨들 :: 맛있는 음식, 요리정보와 김치 담는법, 밑반찬 만들기 등 유익한 생활정보 제공

아줌씨의 건담 조립 후기 본문

부지깽이 혼잣소리

아줌씨의 건담 조립 후기

부지깽이 2016.07.08 07:08

기념일 선물로 남편에게 사달라고 했던 조립 건담.

예상은 했지만 종류 별 가격 별 상품들이 너무 많아 놀랐어요.

 

물건을 받고 보니 어렸을때 몇 백원짜리 조립하던거 생각나서 참 좋았어요.

 

그때는 맨눈으로 잘 만 보던 설명서를 이제는 안경 쓰고도 침침해서 썼다 벗었다를 반복하며 투박해진 손 끝으로 조립하다 보니, 막 옛날로 돌아 간것 같고... ^^

 

조금씩 완성 되어 가니 뿌듯뿌듯.

 

다만 비용에 비해 너무 쉽고 빠르게 조립되서 싱거운 기분이 들어요.

 

 

 

어우, 막 일본 글자가 쏼라쏼라~

 

 

각 부위별(?) 부품들과 설명서가 들어 있어요.

부품을 잘라내는 도구는 따로 구입했구요.

 

끝이 날카로운 가위로 잘라도 되겠지만, 몇 십년만에 하는거라 폼 잡고 싶었어요. ^^

 

 

설명서대로 조립.

옛날 국민학교 앞 문방구에서  사서 조립하곤 했던 몇 백원 짜리 조립 장난감과 똑같은 방법이라 추억 돋았음.

 

언제 손끝이 이렇게 무뎌졌누.. ㅜㅜ

 

 

몇 가지 모양으로 변신 가능.

 

 

아웅~

이런 스티커 너무 좋아~

 

 

하라는대로 하나씩 조립해 갑니다.

앙증맞은 모양들에 감탄 연발.

 

귀여워 귀여워~

 

 

 

 

두어시간 만에 완성.

옷 벗은 건담이. ㅎㅎ

 

움켜쥔 주먹도 너무 귀엽고, 튼튼한 두 발도 너무 귀엽고.

 

특히 스티커 붙일때 신경을 많이 썼는데, 스티커 붙인 상태에 따라 조립 장난감의 '급'이 달라지는 것 같거든요.

 

 

움 칫칫~

투구 장착!

 

 

싸우자!!!!

 

건담 조립

 

부릅뜬 눈, 투구, 무기들~

귀여워서 보고 또 보고.

 

아이들한테 계속 '귀엽지? 귀엽지?'

 

꺅!!  어떡해 어떡해 ^^

 

건담 조립

 

전투복(??) 걸어두는 옷걸이.

 

영화나 만화에서 가끔 봤던 물건.

 

 

진열해 두면 먼지 탈까봐 실컷 감상하고 감탄 후 보관은 분해해서 하는 걸로~ ㅎㅎ

잘자 건담~~

 

 

얘가 나한테 왜 이러는지 모르겠음 ㅎ

 


신고

Tag
, , ,
공유하기 링크
4 Comments
댓글쓰기 폼